'책은 읽지 않아도, 우린 앉아 있다' 라는 주제로 소개하는 가구 프로젝트 'NON-FICTION HOME'의 첫번째 전시에요. 2-8시 까지 air bear의 디제잉, 논픽션홈에 대한 정지돈 소설가의 글, 안상미의 사진이 같이 전시 되요.

 

 

Flat M. / NON-FICTION HOME

다국어 설정

 

2016-04-19 18:44:56 [GMT +09:00 (서울, 도쿄)]

보낸사람 :

fmxfm <fmxfm@flatm.kr>

받는 사람 :

"Flat M. 미스 선" <s@flatm.kr>

외 25 명▶

참조 :

<hier910@gmail.com>

외 16 명▶

첨부파일

  •  non-fiction home.pdf (17.78KB)

     다운로드  미리보기

총 1건 (17.78KB) | 전체 다운로드

 

안녕하세요 플랏엠입니다. 

 

오는 23일 토요일 소월길 엠엠엠쥐 옥상에서 플랏엠 내부 프로젝트 'NON-FICTION HOME'을 
소개하는 자리에 초대합니다. 앞으로 'NON-FICTION HOME'이라는 이름아래 이루어지는 
시도들에 대해 알림과 동시에 첫번째 결과물을 선보일 예정입니다. 

주소 : 서울시 중구 소월로 31-1 
(남산 힐튼 호텔에서 남대문 시장 방면으로 맞은편 언덕길 중간에 계단처럼 꺾어진 흰 건물 옥상입니다.) 

일시 : 4월 23일 (토) 오후 2:00 - 저녁 8:00 

연락처 : 02 547 8121 

부디 많은 분들 뵙길 바랍니다. 



Flat M. 드림 

16/03 installation 2016.08.22-2016.12.29

 

bar noname

bar

instagram tinyroom

더보기

photo by ansangmi

더보기

16/06 installation 2017.2.23-3.10

 

cellar to rafter

수퍼마켓

instagram saladseller

photo by ansangmi

1㎡

 

너무 좁은 공간이라 아무도 그곳에서 책을 읽거나, 잠을 자는 일은 없었다.

지나다니는 통로이고 구석일 수도 있는 곳이어서 신경 쓰지 않았지만, 1㎡ 정도의 공간이 있었다.

그런 곳은 많이 있다. 앞에 누워 있어 본 적이 있다. 잠이 들었고, 지나가는 사람의 발에 밟혀 금방 깨어났다.

책이 떨어져 있거나, 화분이 놓여있기도 했다.

 

벽을 허물자 기둥이 나왔고 그 뒤로 1㎡의 공간이 생겼다.

현석이는 스탠드를 만들었다.

 

스탠드는 간단했고 무거웠고 공간은 아름다웠다.

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되겠다. 하지만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 아무도 좋아하지 않는다.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은데.

non-fiction home

 

 

16/06

더보기

Graphic design by workroom press

workroompress.kr

photo by Ahn, Sangmi

더보기

NON-FICTION HOME 1st exhibit

2016.04.23 sat 2-8pm

소월길 mmmg 4f_비단,/rooftop

installation 2016.04.23 sat 2-8pm

photo by Jo, Hyunseok

더보기

16/03 installation 2016.04.25-2016.06.10

M.K.B.C

maison kittybunnypony book&cafe

tue-fri 11-7pm. sat 11-5pm

closed on sun&mon

www.studiokbp.com

photo by Jo, Hyunseok

더보기

16/03 installation 2016.04.26-2016.06.10

 

ZERO COMPLEX by 00000000000000

restaurant

tue-sat 12-3pm. 6-11pm

closed on sun&mon

instagram zero_complex_restaurant

photo by Jo, Hyunseok

더보기

16/03 installation 2016.05.10-

normalcyclecofe

work / coffee bar

instagram normalcyclecofe_

photo by Jo, Hyunseok

더보기

NON-FICTION HOME 16/06 exhibition <1㎡>

2016.11.17thu-12.07wed

프린트베이커리 한남 (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동 32-28)

photo by Jo, Hyunseok

제품명: 16/06

16/03 installation 2016.05.11-

pizzeria e.go

pizzeria

instagram pizzeria_e.go

더보기

photo by Jo, Hyunseok

논픽션홈 17/11 전시 <서울에 집없다>

2017.11.9-12.2wed

스페이스1632 (망원동 398-2 조광빌딩 3층

더보기

​사진 안상미

서울에 집없다 현관은 너무 좁고 신발은 너무 많다 얼른 나가야지 더 늦기 전에 부는 바람 때문에 거리는 어지러웠고 내방은 흙먼지로 가득 찼다

 

여기 살아야겠다 생각했다 방은 좁고 큰 창이 있었고 바람이 잘 통했지만 빛은 전혀 들지 않았다 그저 멀리해야 될 것들과 계속 그럴 수 있어 기뻤다 비가 스며들기도 했는데 큰 문제는 아니었다 친구 얼굴이 떠올라 연락을 해볼까 했지만 참았다

불어오는 바람에 흐트러진 머리를 만지며 왁스를 바꿔야 하나 생각했다

 

내가 싸우듯이 (소설)

 

다섯 명이 같이 살았고 주말에는 더 많은 사람이 왔다 까페도 아니고 술집도 아니었다 누워서 영화 보고 책 봤다 이상한 애들이 많았다

바지엔 곰팡이가 피었다 물이 튀었고 이가 깨졌다 물을 흘리면 닦지 않았고 밤이 되어도 마르지 않았다

 

예전에 좋은 영화 보고 좋은 책 보면 삶이 좀 더 좋아질 줄 알았는데 안 좋아진다 이제 좀 괜찮아지려나 싶었는데 이게 가장 괜찮아진 거란 걸 알았다

 

그때 거기 있었습니까? (영화)

ⓒ 2018. NON-FICTION HOME all rights reserved.